추모글쓰기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컨텐츠 정보

본문

대학시절 선생님의 우렁찬 사자후를 들으며 가슴이 떨렸던 기억이 생생합니다.

깊은 울림을 주셨던 그때 그힘들이 모여 지금의 민주정부의 초석이 되고 있음을 믿어의심치 않습니다.

감사했습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6 / 1 Page
글쓰기
번호
제목
이름

등록신청


알림 0